한양대학교 공과대학

대한민국 기술 현실화의 산실

홈으로 공과대학 소식교수

교수

게시물 상세내용
한양대 안희준 교수팀, 웨어러블 디바이스 시장에서 리튬 이온 전지를 대체할 극한 환경용 신축형 수계 아연 이온 마이크로 전지 개발
작성자 : 한양대학교 공과대학(help@hanyang.ac.kr)   작성일 : 24.06.05   조회수 : 30

전극 활물질 자체적인 유연성을 부여하여 고질적 문제 해결

 

한양대학교 유기나노공학과 안희준 교수팀이 웨어러블 디바이스 시장에서 리튬 이온 전지를 대체할 극한 환경용 신축형 수계 아연 이온 마이크로 전지 기술을 종합적으로 개발했다고, 한양대가 2일 밝혔다.

 

최근 웨어러블 디바이스 시장은 시·공간적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유연하고 신축가능한 이차전지에 관심이 높다. 하지만 현재 상용화된 리튬 이온 전지의 경우 원자재의 가격 인상, 비 유연성, 안전성 등의 문제를 갖고 있어 안전성과 가격 문제를 해결할 차세대 이차전지로 수계 전해질 기반 아연 이온 전지가 주목받고 있다. 아연 이온 전지는 리튬 이온 전지보다 폭발 위험이 적고 물을 전해질로 사용하여 이온 전도도가 높아 빠른 충전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으며, 아연이 리튬보다 저렴하여 경제적 이점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아연 이온 전지 기반 신축형 전지 연구가 활발해지고 있지만, 대부분의 연구는 신축성 폴리머 및 디바이스 조립, 제조 기술과 같은 디바이스 제작 측면에만 중점을 두고 있다. 신축성 전지의 전기화학적 성능을 결정하는 데 필수 요소인 양극과 음극 활물질 소재의 전기화학적 성능을 유지하면서 소재 자체적인 유연성이나 탄성을 부여하기 위한 연구는 현저히 부족한 실정이다.

 

한양대 안희준 교수, 이세훈 박사(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재직), 황정욱 박사(포스코퓨처엠 양극재연구센터 재직)로 구성된 연구팀은 앞서 언급된 문제점을 해결할 극한 환경용 신축형 수계 아연 이온 마이크로 전지 기술을 종합적으로 개발하고 접목했다. 간단한 초음파 화학법을 통해 바나듐 산화물 나노 섬유의 결정 층 내부에 전도성 고분자인 폴리(3,4-에틸렌다이옥시싸이오펜)를 삽입하여 바나듐 산화물 나노 섬유의 전기화학적 성능은 물론 기계적 유연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킨 것이다.

 

이 연구를 통해 개발된 또 하나의 획기적인 기술은 전기적 단락에 의한 사전 아연화(Short-induced pre-zincation) 기술이다. 아연 이온 전지의 음극재로 사용되는 아연 금속 파우더를 바나듐 산화물 양극재와 혼합하면 두 물질의 전위차에 의해 아연 이온이 바나듐 산화물의 결정 구조 사이에 삽입되어 사전 아연화가 일어날 수 있게 된다. 이차전지에서 양극재와 음극재를 혼합한다는 것은 일반적이지 않은 발상이지만, 이 전기적 단락에 의한 사전 아연화 방법은 신축형 전지의 제작에 있어 양극재와 음극재의 무게비(mass balance)를 맞추는 과정에서 음극의 두께가 두꺼워지는 부담을 줄여 전지의 유연성 및 신축성이 더욱 향상된다. 또한, 연구팀은 양극에서 아연 금속이 위치했던 자리는 전지의 충·방전 과정에서 전해질의 아연 이온이 전극 내부까지 더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경로가 되어, 전지의 출력향상에도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입증했다.

 

이러한 주요 기술들이 종합적으로 접목되어 제작된 신축형 아연 이온 전지는 역동적인(dynamic) 실환경(operando) 신축·이완 조건에서 전기화학적 성능이 측정됐으며, 7,000번의 100% 변형률 신축·이완 테스트에서 초기 용량의 78.9%를 유지하는 탁월한 안정성을 보였다. 또한, 200% 변형률 테스트 중 20°C60°C에서 각각 80%90%의 용량을 유지하며 웨어러블 이차전지로써 실용적인 타당성을 보여주었다.

 

안희준 교수는 미래에 인체 삽입형 센서나 표피 전자 장치와 같은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접목될 신축형 이차전지 개발 과정에서는 본 연구에서 제시한 신축·이완을 진행하면서 동시에 전기화학적 성능을 측정하는 방식이 도입될 필요성이 있다고 말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및 한국연구재단의 중견연구자지원사업, 세종과학펠로우십의 지원을 받아 진행된 이번 연구는 Zinc-Ion Microbatteries with High Operando Dynamic Stretchability Designed to Operate in Extreme Environments라는 논문 제목으로 재료과학 분야 세계적 학술지 [Advanced Functional Materials] 4월호에 게재됐으며, 표지논문으로도 선정됐다.

 

(왼쪽부터) 한양대 안희준 교수, 이세훈 박사(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재직),황정욱 박사(포스코퓨처엠 양극재연구센터 재직)

(왼쪽부터) 한양대 안희준 교수, 이세훈 박사(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재직),황정욱 박사(포스코퓨처엠 양극재연구센터 재직)

 

(a) 나노 섬유형 복합체의 합성 과정 모식도, (b) 사전 아연화 기술을 소개하는 모식도, (c) 제작된 신축형 아연 이온 마이크로 전지의 신축과정, (d) 신축형 아연 이온 전지의 물속과 얼음속에서LED를 켜는 이미지

(a) 나노 섬유형 복합체의 합성 과정 모식도, (b) 사전 아연화 기술을 소개하는 모식도, (c) 제작된 신축형 아연 이온 마이크로 전지의 신축과정, (d) 신축형 아연 이온 전지의 물속과 얼음속에서LED를 켜는 이미지

이전글 한양대 박희호 교수팀, 효율적인 만능성줄기세포 신경분화방법 개발
다음글 오현옥 정보시스템학과 교수, 제59회 발명의 날 '홍조근정훈장' 수상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