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대학교 공과대학

대한민국 기술 현실화의 산실

홈으로 공과대학 소식교수

교수

게시물 상세내용
한양대 박희호 교수팀, 효율적인 만능성줄기세포 신경분화방법 개발
작성자 : 한양대학교 공과대학(help@hanyang.ac.kr)   작성일 : 24.06.05   조회수 : 28

자성나노입자 및 자기력 기반의 분화효율 증진 플랫폼 제시...Biomaterials Research게재

 

한양대학교 생명공학과 박희호 교수가 만능성 줄기세포(pluripotent stem cells, PSCs)를 신경세포(neural cells)로 분화유도하는 데 걸리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하는 효율적인 분화유도 방법을 마련하였다고, 한양대가 7일 밝혔다.

 

해당 기술은 자성나노입자(magnetic nanoparticcles, MNPs) 및 집중된 자기력 시스템(concentrated magnetic force system)을 이용해 부유하는 만능성 줄기세포를 3차원상의 한 지점에 응집시킴으로써 3차원 인간배아세포체(embryoid bodies, EBs)를 효과적으로 구현하고 이를 통해 만능성 줄기세포의 신경세포로의 분화 효율을 극대화한 플랫폼이다.

 

재생의학적 관점에서 한번 손상되면 회복이 어려운 뇌, 심장과 같은 기관의 세포들은 오랜 기간 줄기세포 연구의 주요한 타겟이 되어왔다. 그러나 배아줄기세포(embryonic stem cells, ESCs)와 같은 만능성 줄기세포를 의도하는 방향으로 분화유도하고, 나아가 신경세포와 같은 특정 세포 종류로 성숙시키는 데에는 여전히 기술적인 한계가 존재한다. 특히, 분화유도 과정에서 요구되는 복잡한 단계 및 긴 시간은 극복해야 하는 요인 중 하나다.

 

본 연구는 인간배아줄기세포를 초기신경세포로 분화 유도하는 효율을 극대화함으로써 신경분화에 걸리는 시간·단계·비용 등을 현저하게 낮추고자 하는 목적에서 고안되었다.

 

박 교수 연구팀은 앞선 연구 결과를 통해 자성나노입자 기반의 자기력 집중 시스템을 이용하여 구현된 3차원 인간배아세포체의 크기(diameter of EB)에 따라 초기 배엽성(gastrulation)이 결정된다는 결과를 발견한 바 있다. 이를 근거로 자성나노입자 및 자기력 집중 시스템을 이용해 3차원 인간배아세포체의 크기를 지름 300 um 이하로 조절하여, 신경세포로 분화시키기 용이한 외배엽성(ectodermal) 세포로 유도함과 동시에 신경분화 배지를 이용해 초기 신경분화 효율을 크게 증가시켰다.

 

그 결과 기존 2차원상에서 시행되던 초기신경분화를 자기력 기반의 3차원상에서 진행함으로써 평균 2주가량이 소요되던 신경가지형성(outgrowth) 과정을 5일로 단축하였다. 추가로 이와 같은 신경분화 효율증대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친 요인을 분석한 결과 ‘3차원자성나노입자가 함께 시너지 효과(synergic effect)를 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자성나노입자가 도입된 세포가 자기력 집중 시스템 안에 들어가면서 세포 간 상호작용이 활발해진 것(mechanotransduction)이 가장 크게 신경분화 효율 증대에 기여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한양대 생명공학과 박희호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만능성 줄기세포가 신경세포로 분화하는 데 있어, 기존에 오랫동안 주목을 받아온 생물화학적(biochemical) 인자들뿐만 아니라 물리적인(physical) 환경과 조건도 매우 중요하다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이러한 고찰은 초기신경세포 분화유도에서 나아가 성숙한 뇌 조직(cerebral tissue) 구현에도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사료된다고 말했다.

 

한국연구재단의 기초연구실 지원사업, 우수신진 연구자지원사업, 그리고 다부처(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3D생체조직칩 기반 신약개발 플랫폼구축사업의 지원을 받아 진행된 이번 연구는 서울대학교 박태현 명예교수 연구팀이 공동으로 참여했다. 해당 논문 Improved Neural Inductivity of Size-Controlled 3D Human Embryonic Stem Cells Using Magnetic Nanoparticles는 세계적 학술지인 Biomaterials Research(IF 11.3, Engineering 분야 상위 5%)에 지난 3월 게재됐다.

 

공동 연구진. (윗줄 왼쪽부터)한양대 박희호 교수, 서울대학교 박태현 교수(이상 교신저자). (아랫줄 왼쪽부터)한양대 손보람 박사, 서울대 박소라 박사(이상 제 1저자).

공동 연구진. (윗줄 왼쪽부터)한양대 박희호 교수, 서울대학교 박태현 교수(이상 교신저자). (아랫줄 왼쪽부터)한양대 손보람 박사, 서울대 박소라 박사(이상 제 1저자).

 

이전글 김성신 교수, 전자약(TMS)의 알츠하이머 치료 효과 발표
다음글 한양대 안희준 교수팀, 웨어러블 디바이스 시장에서 리튬 이온 전지를 대체할 극한 환경용 신축형 수계 아연 이온 마이크로 전지 개발
리스트